가까운 친척과 친지들에게 상이 났음을 알리는 것으로 호상이 상주와 의논하여 진행하며,
사망시간 및 장소, 발인일시, 발인장소, 장지, 상주와 상제 등을 기록한다.